라인게임즈, ‘창세기전: 회색의 잔영’ 12월 발매

2023-09-26 22:24:13


라인게임즈(대표 박성민)는 개발 전문 별도 법인 레그스튜디오(디렉터 이세민)가 개발 중인 신작 콘솔 타이틀 ‘창세기전: 회색의 잔영’을 오는 12월 Nintendo Switch(닌텐도 스위치) 플랫폼을 통해 발매한다고 26일 밝혔다.

 

어드벤쳐 시뮬레이션 롤플레잉(ADV SRPG) ‘창세기전: 회색의 잔영’은 1990년대 국산 PC 패키지 게임 시장에서 큰 인기를 얻은 ‘창세기전’과 ‘창세기전2’의 합본 리메이크 타이틀이다.

 

라인게임즈는 12월 ‘창세기전: 회색의 잔영’의 성공적인 정식 발매를 위해 한국닌텐도㈜(대표 미우라 타카히로)와 국내 유통 전반에 관해서 면밀히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12월 출시에 앞서 ‘창세기전: 회색의 잔영’ 사전 체험판(닌텐도 스위치)을 공개하고, 사전 예약 등 주요 스케줄을 추가 안내할 예정이다.

 

‘창세기전: 회색의 잔영’은 스토리와 전투 방식 등 원작의 특징을 계승하면서 언리얼엔진4 기반의 고품질 그래픽을 적용해 새로움을 더했다. 이를 통해 ‘이올린 팬드래건’, ‘흑태자’ 등 원작 주요 캐릭터들을 현대적 감각으로 재해석 했으며, 원작 개발 과정에서 미처 담지 못한 세부 스토리를 추가해 플레이 밀도감을 끌어올렸다.

 

 

이동수 / ssrw@gameshot.net



보도자료 접수 desk@gameshot.net

게임샷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기사
기획
인터뷰
칼럼
취재기
블록체인
e스포츠
IT
업계소식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블록체인
e스포츠
IT
리뷰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IT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이벤트
알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