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최초 공공어린이재활병원 ‘대전세종충남·넥슨후원 공공어린이재활병원’ 개원

2023-05-30 18:07:58


넥슨재단이 어린이와 청소년에 대한 깊은 관심을 바탕으로 공공분야 어린이 재활 의료서비스의 포문을 함께 열었다.

 

㈜넥슨(대표 이정헌)은 넥슨재단(이사장 김정욱)이 100억 원의 건립 기금을 후원한 ‘대전세종충남·넥슨후원 공공어린이재활병원’(병원장 손민균, 이하 공공어린이재활병원)이 정식 개원했다고 30일 밝혔다.

 

공공어린이재활병원은 대전광역시 서구 관저동에 위치한 전국 최초의 공공분야 어린이재활전문병원으로, 연면적 15,789.7㎡(약 4,776평)에 지하 2층, 지상 5층, 70개 병상(입원병동 50개, 낮 병동 20개)의 규모로 건립됐으며 재활의학과, 소아청소년과, 소아치과 등의 진료가 이루어진다.

 


 

개원식에는 보건복지부 조규홍 장관, 대전광역시 이장우 시장, 넥슨재단 김정욱 이사장, 엔엑스씨 이재교 대표, 넥슨코리아 이정헌 대표 등 주요 관계자들과 장애아동 및 가족, 대전시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해 공공분야 어린이재활치료의 역사적인 첫 걸음을 함께했다.

 

이날 넥슨재단은 대전광역시로부터 지역 공공어린이재활병원 건립 기여에 대한 감사패를 수령했다.

 

넥슨재단 김정욱 이사장은 “넥슨재단 출범 후 오랜 기간 꿈꿔왔던 공공분야 첫 어린이재활병원 개원이 성사되어 감회가 깊다”며 “앞으로 재활이 필요한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보다 안정적으로 치료를 받고 더 나은 미래를 꿈꿔갈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힘쓰겠다”고 밝혔다.  

 

대전광역시 이장우 시장은 “전국의 장애아동 및 가족을 포함한 시민의 노력으로 이뤄낸 기적의 공공어린이재활병원이 마침내 개원했다.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해 장애아동에게 웃음과 행복을 줄 수 있는 병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넥슨과 넥슨재단은 어린이의 건강한 미래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을 바탕으로 지난 2013년 국내 최초의 어린이재활병원인 ‘푸르메재단 넥슨어린이재활병원’ 건립을 위해 200억 원을 기부했다.

 

또한 지난 2020년과 2021년에는 국내 최초의 독립형 어린이 단기돌봄의료시설인 ‘서울대학교병원 넥슨어린이통합케어센터’ 건립과 충남권에 이은 경남권에 장애 아동 재활치료 전문 의료시설 확충을 위해 서울대학교병원과 창원경상국립대학교병원에 각각 100억 원의 기부를 약정했다.

 


 

조건희 / desk@gameshot.net



보도자료 접수 desk@gameshot.net

게임샷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기사
기획
인터뷰
칼럼
취재기
블록체인
e스포츠
IT
업계소식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블록체인
e스포츠
IT
리뷰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IT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이벤트
알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