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이락, 설날 기대작 출시… ‘탑스피너 BX’ vs ‘메카드 리마스터’

2024-02-06 23:48:47


초이락컨텐츠컴퍼니(대표 최종일)의 대표 완구 브랜드인 ‘차징 탑스피너 BX’(이하 BX)와 ‘터닝메카드 리마스터’(이하 리마스터)가 올 설날을 맞아 각각 5종과 6종의 기대작 라인업을 선보인다. 

 

지난달 ‘차징 탑스피너 배틀대회 퍼스트 챔피언십’에서 깜짝 공개되며 화제를 모은 차세대 팽이 BX는 ‘카이젤 울프스톰’, ‘네그라 스노우’, ‘크리스탈 앤틀러’, ‘플레임 더블레이더’ 등 4종과 BX 슈터 1종이 베일을 벗는다. 이들과 함께 최근 시작한 MBC TV 애니메이션에서의 활약상 그대로, 배틀을 즐길 수 있다.

 

BX는 기존 탑스피너에 비해 지름 6㎝로 크기가 커졌고, 묵직한 파워를 더했다. 새롭게 장착된 기믹이 기술과 변수를 만들어내 배틀의 묘미가 한층 커졌다.

 

터닝메카드 리마스터는 더욱 세련된 배틀로 진화됐다. 에반, 타나토스, 슈마와 점보시리즈인 네오, 요타, 엑스 등 색깔이 바뀐 6종이 이번에 출시됐고, 각 세트마다 더 컴팩트해진 카드 3종이 매치됐다.

 

초이락컨텐츠컴퍼니 측은 “많은 팬을 거느린 두 브랜드가 설날 마주친 모양새가 됐다. 팬이라면 설날이 각 브랜드의 새로운 라인업을 모을 수 있는 기회”라면서 “이 두 브랜드는 가족끼리 모인 설날에 어른과 어린이가 양보 없는 대결을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기에 적합하다. 특히 차징 탑스피너 BX는 어른들이 예전에 갖고 놀던 팽이와 같은 크기여서 추억을 선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동수 / ssrw@gameshot.net



보도자료 접수 desk@gameshot.net

게임샷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기사
기획
인터뷰
칼럼
취재기
블록체인
e스포츠
IT
업계소식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블록체인
e스포츠
IT
리뷰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IT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이벤트
알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