액토즈소프트, 싱가포르 ICC 중재 판정에 대한 취소소송을 취하   위메이드, 미르 IP 분쟁 마무리된 것 같다

2024-01-22 16:26:49


위메이드는 액토즈소프트가 지난해 제기한 싱가포르 ICC 중재 판정문에 대한 손해배상 취소소송을 취하했다고 22일 공시했다.

 

이번 취하에 따라 위메이드는 지난해 싱가포르 ICC 중재법원이 판정한 손해배상금을 청구할 수 있게 됐고, 위메이드 종속 회사 전기아이피는 지난해 8월 액토즈소프트와 5년간 총 5000억 원 규모의 ‘미르의 전설2·3’ 중국 독점 라이선스 계약을 별개로 진행한 바 있다.

 

위메이드 측은 “소송 취하로 미르의 전설2 라이선스 권리 침해에 대한 싱가포르 ICC 중재법원 판결이 확정됐고, 위메이드는 손해배상금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자발적으로 소송을 취하했다는 것은 미르 IP 분쟁을 마무리하고 조성 중인 화해 무드에 방점을 찍은 것으로 의미가 깊다”고 입장을 전했다.

 

 

이동수 / ssrw@gameshot.net



보도자료 접수 desk@gameshot.net

게임샷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기사
기획
인터뷰
칼럼
취재기
블록체인
e스포츠
IT
업계소식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블록체인
e스포츠
IT
리뷰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IT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이벤트
알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