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의 일본 기술 법인, 일본 AWS와 ‘전략적 협업 계약’ 체결

2024-01-16 16:46:01


엔에이치엔(대표 정우진, 이하 NHN)이 일본 시장에서 기술 사업을 확장하며 글로벌 비즈니스 성과를 가시화해 나가고 있다.

 

NHN의 일본법인 IT 인프라 서비스 전문 자회사 ‘NHN테코러스(NHN Techorus)’가 AWS와 ‘전략적 협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NHN테코러스는 NHN 일본법인 ‘NHN재팬(NHN Japan)’의 자회사로 일본 시장에서 클라우드 구축, 호스팅, 데이터 사이언스, 보안 등 기술 및 B2B 사업을 수행하는 핵심 기술 법인이다. 특히 ‘AWS 프리미어 티어 컨설팅 파트너', ‘구글 클라우드 프리미어 파트너’로서 MSP(Managed Service Provider) 사업 계약을 총 4,200건 이상을 수행하는 등 현지 MSP 시장을 이끌고 있는 선두 기업이다.

 

이번 협약은 클라우드 수요 증가에 따른 일본 클라우드 시장 성장세에 대응하기 위해 이뤄졌다. 일본 시장조사전문기관 ‘후지 키메라 종합연구소(Fuji Chimera Research Institute)’에 따르면 일본 클라우드 시장은 지난해2.5조엔(한화 약 22조 원) 규모로 견조하게 성장하고, SI 시장도 5조엔(한화 약 45조 원) 규모로 확대했다. 또한 생성형 AI 등 신기술 도입과 클라우드 전환이 가속화되며 시장에서는 클라우드 인재 확보, 클라우드 전문성 등이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 따라서 NHN테코러스는 일본 시장에서 클라우드 수요 확산세에 대응하고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사(CSP)와의 긴밀한 협력을 위해 이번 계약을 맺었다.

 

NHN테코러스는 AWS와의 협력을 기반으로 외형 성장을 도모한다. 전략적 협력을 토대로 NHN테코러스는 AWS 클라우드 구축·운영, 컨설팅, 기술지원 등을 제공하는 종합지원 서비스 ‘씨-코러스(C-Chorus)’의 판매 매출을 3년간 500억엔(한화 약 4,500억 원) 규모로 성장시킨다는 목표를 세웠다. 이와 함께 중견 IT사업자들과 파트너십을 강화하며 시장우위를 더욱 공고히 한다. 현재 170개 사인 파트너사를 2026년까지 1,000개 사로 490% 증가 수준으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NHN테코러스는 외형 성장과 파트너 비즈니스 역량 향상을 바탕으로 양질의 기술지원, 클라우드 전문 인재육성 지원, 클라우드 사업 협업 등 클라우드 기술 특화 비즈니스 전략을 펼쳐 나간다.

 

이를 위해 NHN테코러스와 AWS는 일본 시장 ▲클라우드 이전 촉진과 중견 호스팅 사업자 클라우드 비즈니스 전환 지원 ▲중견 소프트웨어 개발사 SaaS 전환, 판매채널 확대 지원 ▲일본 시장 파트너십 강화 등 클라우드 사업 전반에서 협력한다.

 

양사는 디지털 전환(DX)으로 클라우드 도입이 활발한 가운데 양사의 강점이 합쳐져 사업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 또한 클라우드 사업 협력 측면에서 양사가 함께 다양한 기회를 발굴해 NHN테코러스가 지난해 달성한 매 분기 매출 전년 대비 30% 이상 성장을 이어 2024년에도 높은 성장세를 유지한다는 계획이다.

 

NHN테코러스 시라쿠라 아키테루(SHIRAKURA AKITERU) 대표는 “NHN테코러스는 2016년 MSP사업을 본격화한 이후 다수 기업의 클라우드 이전을 수행하며 일본 MSP 시장을 이끌고 있다”며 “이번 AWS와의 협업을 통해 NHN테코러스가 보유한 디지털전환 경험을 바탕으로 일본 클라우드 시장이 더욱 커지는 데 기여하고 당사도 함께 성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동수 / ssrw@gameshot.net



보도자료 접수 desk@gameshot.net

게임샷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기사
기획
인터뷰
칼럼
취재기
블록체인
e스포츠
IT
업계소식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블록체인
e스포츠
IT
리뷰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IT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이벤트
알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