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니팡' IP, 세계 최대 NFT 시장 오픈씨에서 사업성 입증

2023-03-17 23:21:33


위메이드플레이(대표 이호대)는 애니팡 IP를 활용한 자사의 NFT(대체불가토큰, Non-fungible token)인 ‘애니팡 서포터 클럽’이 거래 하루만에 해외 유명 거래소의 인기 상위에 올랐다고 17일 밝혔다. 

 

위메이드플레이에 따르면 첫 출시를 기념해 진행한 무료 배포 이벤트에 당첨된 천명 대상의 NFT 증정 직후인 3월 15일(한국 시간), 세계 최대 NFT 거래소 오픈씨에서 ‘애니팡 서포터 클럽’ NFT 첫 거래가 확인됐다. 첫 거래 당일 ‘애니팡 서포터 클럽’은 급상승한 인기 NFT 순위를 시간대 별로 매기는 트렌딩 부문에서 아트, 게임, 멤버십, 사진 등을 망라한 전체 분야 1위에 오르기도 했다. 또한 게임 분야에서는 17일 오후까지 571%의 가격 급등세가 기록되며 트렌딩 부문 TOP5에 올라 ‘애니팡’ IP의 사업성을 입증하고 있다는 평가다. ‘애니팡 서포터 클럽’은 NFT, 토큰, P&E 게임의 서비스 융합을 위해 준비한 NFT 사업으로 다수의 NFT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핑거랩스(대표 김동훈)가 파트너로 참여하고 있다.

 

글로벌 공식 트위터에 23만여 명의 가입자를 기록하며 해외 각국에서의 관심을 입증하고 있는 ‘애니팡 서포터 클럽’에 대한 호응은 위메이드플레이의 새로운 P&E 게임 및 NFT 정책, 사업성에 대해 기대감을 전하는 시장의 화답으로 풀이된다. 위메이드플레이는 애니팡 IP 기반의 P&E 게임 3종에서 위믹스로 전환할 수 있는 게임 토큰 ‘블루포’를 획득, 사용하는 정책으로 이용자 혜택을 보장하는 원토큰-멀티유즈 정책을 발표한 바 있다. 또한 한국 최대, 최고의 퍼즐 게임 ‘애니팡’ IP를 알리며 신뢰도를 제고하는 슬로건 역시 후발 주자로의 단점을 보완하며 다른 NFT와의 차별화에 성공했다는 평가다.

 

위메이드플레이 이호대 대표는 “글로벌에 진출하는 ‘애니팡’ IP가 블록체인 기술을 더해 세계인의 IP로 성장할 사업성을 입증했다"라며 “이용자 중심의 NFT, P&E 게임 등 다양한 서비스 개발로 '애니팡' IP의 새로운 가치 창출을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첫 번째 P&E 게임 ‘애니팡 매치’의 3월 28일 위믹스 플레이 출시를 앞두고 있는 위메이드플레이는 위믹스로의 글로벌 유저 유입과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동수 / ssrw@gameshot.net



보도자료 접수 desk@gameshot.net

게임샷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기사
기획
인터뷰
칼럼
취재기
블록체인
e스포츠
IT
업계소식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블록체인
e스포츠
IT
리뷰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IT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이벤트
알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