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플랫폼, ‘하이브’ 외부 개방 후 괄목 성장

2022-06-21 13:52:55


컴투스홀딩스(대표 이용국)의 플랫폼 자회사인 ‘컴투스플랫폼(대표 송재준)’은 자사가 서비스하는 게임 전문 플랫폼 ‘하이브’가 외부 개방 후 괄목할만한 성과를 보이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작년 6월 하이브는 그룹사 전용 플랫폼에서 벗어나 외부 게임사들도 활용할 수 있도록 개방한 후 총 12곳의 게임사와 계약을 맺었다. 특히 라운드플래닛에서 개발한 MMORPG ‘에곤: 인페르나 밸룸’은 신규 IP로서 이례적으로 출시 초기 구글 플레이 매출 10위 권을 달성한 바 있다. 하이브는 이 게임을 통해 최초로 PC-모바일의 크로스플레이 기능을 지원하기도 했다. 하이브로의 ‘드래곤 빌리지: 아레나’도 출시 후 양대 마켓 인기순위 1위를 차지하는 등 높은 성과를 보였다.

 

하이브는 인증, 결제, 프로모션, 분석 등 게임 콘텐츠 외 분야를 단일 소프트웨어 개발 키트(SDK)로 제공해 게임 개발사들의 편의성을 높였다. 하이브를 활용하면 게임 개발에만 전념할 수 있어서 게임의 완성도를 높이고 개발 기간 단축 효과를 누릴 수 있다. 특히 애널리틱스 기능은 각 게임별로 지역별, 국가별, 아이템별 매출 등 복잡한 데이터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어 사업 전략을 손쉽게 수립할 수 있도록 돕는다.

 

파트너사들의 만족도도 높다. ‘피시아일랜드: 정령의 항로’, ‘판타지워택틱스R’ 등을 계약한 중견 게임사 밸로프의 김정일 CTO는 “하이브의 장점은 퀄리티 높은 정보 제공”이라며 “지표 분석과 다양한 프로모션 제안을 통해 프로젝트의 품질을 한층 향상시킬 수 있었다”고 밝혔다. 하이브로의 김성구 PMD는 “하이브는 게임 서비스에 필요한 인증, 약관, 유저 관리 등 토털 솔루션의 성격을 가졌다”며 “국내 SDK 중 월등한 성능을 보인다”고 평가했다. 또한, 클라우드 전문 기업인 ‘메가존클라우드’, ‘베스핀글로벌’을 비롯해 게임 운영 및 QA(Quality Assurance) 전문 기업 ‘라티스글로벌’, ‘큐로드’ 등 다양한 협력사들과 ‘하이브’ 플랫폼 마케팅 업무협약을 맺고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앞으로 하이브는 블록체인 디지털 미디어 플랫폼으로 진화할 계획이다. 블록체인 게임 개발 경험이 없고, 글로벌 인프라가 없는 개발사도 웹3 생태계에 참여하고 블록체인 게임 개발에 뛰어들 수 있으며 글로벌 흥행을 노릴 수 있다. 블록체인 게임 뿐만 아니라 영화, 음악, 미술 등 각종 문화 콘텐츠들도 C2X 블록체인 생태계에 손쉽게 합류할 수 있도록 간편한 개발 환경을 제공해 C2X 생태계가 더욱 확장될 것으로 기대된다.​ 

 


 

조건희 / desk@gameshot.net



보도자료 접수 desk@gameshot.net

게임샷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기사
기획
인터뷰
칼럼
취재기
블록체인
e스포츠
IT
업계소식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블록체인
e스포츠
IT
리뷰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IT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유저뉴스
유저장터
이벤트
알립니다
갤러리
자유
만화
유머
동물
여인
게임 스케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