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스터 Y, 와일드 리프트 첫 공식 시즌 우승

2022-04-25 13:12:59


롤스터 Y가 풀 세트 접전 끝에 광동 프릭스를 꺾고 WCK 정규 리그에서 또 다시 정상에 올랐다.  

 

리그 오브 레전드 IP를 활용한 모바일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 와일드 리프트'를 개발, 서비스하고 있는 라이엇 게임즈는 24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 LoL 파크에서 열린 2022 와일드 리프트 챔피언스 코리아(WCK) 스프링 결승전에서 광동 프릭스와 한 세트씩 주고 받는 난타전을 벌인 끝에 4대3으로 승리,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고 전했다. 

 


 

◆시소 게임 펼쳤지만 집중력 살리며 우승

 

롤스터 Y는 광동 프릭스의 다채로운 전략에 대응하지 못하면서 홀수 세트는 모두 패했고 짝수 세트를 승리하면서 6세트까지 세트 스코어 3대3으로 팽팽하게 끌고 갔다. 

 

광동 프릭스가 블루 진영으로 시작한 1세트에서 정글러 '제키' 김대현의 그레이브즈에게 전령과 드래곤을 연달아 스틸 당하면서 패배한 롤스터 Y는 2세트에서 원거리 딜러 '루나' 최우석에게 베인을, 서포터 '살렘' 이성진에게 소나를 쥐어주면서 반격에 성공했다. 

 

3세트에서 광동 프릭스의 서포터 '노스' 노윤호의 블리츠 크랭크에게 휘둘리면서 패배한 롤스터 Y는 4세트에서 5,000 골드 이상 뒤처졌지만 17분에 벌어진 교전에서 대승을 거두면서 역전승을 만들어냈다. 

 

5세트에서 광동 프릭스에게 2대17이라는 큰 킬 스코어 차이로 패배하면서 매치 포인트를 내준 롤스터 Y는 6세트에서 최우석의 루시안이 초반부터 성장한 덕분에 승부를 최종전으로 끌고 갔다. 

 

롤스터 Y는 우승과 준우승이 결정되는 7세트에서 가장 컨디션이 좋았던 조합을 다시 꺼냈다. 원거리 딜러 최우석에게 베인을, 서포터 이성진에게 소나를 쥐어준 롤스터 Y는 초반부터 최우석이 킬을 쓸어 담으면서 성장했고 장로 드래곤 전투에서 에이스를 만들어내면서 우승을 확정지었다.

 

◆롤스터Y, 정규 대회 모두 우승하며 최강 증명

 

한국에서 진행된 와일드 리프트 e스포츠 사상 최고의 명승부를 펼치면서 우승을 차지한 롤스터 Y는 2021년 WCK에서 무실 세트 우승을 달성한 이후 와일드 리프트 첫 공식 시즌인 2022 스프링까지 제패하면서 명실상부한 한국 최고의 와일드 리프트 팀이라는 사실을 입증했다. 

 

2022 WCK 스프링 정규 리그에서 8승2패로 두 번 패하긴 했지만 1위로 플레이오프에 진출한 롤스터 Y는 5전 3선승제로 펼쳐진 4강에서 T1을 상대로 3대2로 신승을 거뒀고, 7전 4선승제로 열린 결승전에서도 4대3으로 극적으로 우승을 차지하면서 두 번의 공식 대회에서 정상에 올랐다.

 

우승을 차지한 롤스터 Y에게는 상금 3,000만 원과 와일드 리프트 e스포츠 최고 권위의 국제 대회인 '아이콘스(ICONS)'의 그룹 스테이지 직행 티켓이 주어졌다. 

 

로열 로더 등극을 눈 앞에 뒀다가 아쉽게 준우승을 차지한 광동 프릭스에게는 상금 2,000만 원, 팀 GP를 3대0으로 꺾고 3위에 오른 T1에게는 상금 1,600만 원과 아이콘스 진출권이 주어졌다.

 

◆라이엇 게임즈, 모바일 e스포츠 성장 위해 적극적인 투자

 

첫 WCK 공식 시즌을 마치면서 모바일 e스포츠의 성장 가능성을 엿볼 수 있었다는 것이 라이엇 게임즈의 평가다. 

 

라이엇 게임즈는 이번 2022 WCK 스프링 개막 미디어데이에서 "와일드 리프트 e스포츠 대회가 세계 최고의 모바일 e스포츠 대회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아낌 없이 투자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라이엇 게임즈는 지난 2020년 와일드 리프트 출시 이후, 아마추어 유저들을 위한 대회를 개최하면서 풀뿌리 저변을 확대했고, 지난 해에는 WCK와 인비테이셔널 대회 등을 시범 가동하며 한국에서 모바일 e스포츠 생태계 구축에 나선 바 있다.

 

올해 2월부터 2022 WCK와 함께 첫 공식 시즌의 시작을 알린 라이엇 게임즈는 총 1억 2,000만 원 규모의 프로팀 지원금 제도를 마련해 팀들의 안정적인 운영을 지원하고 있으며, WCK 진출에 아쉽게 실패한 8팀들을 대상으로 WCK의 하부 리그인 챌린저스 대회를 운영하기도 했다. 

 

◆올 여름 와일드 리프트 최초의 공식 국제대회 '아이콘스' 개최

 

2022 WCK 스프링에서의 최종 순위를 기준으로 우승팀인 롤스터 Y와 준우승팀인 광동 프릭스, 3위를 기록한 T1은 이번 여름 개최되는 와일드 리프트 e스포츠 최초의 공식 국제대회인 '아이콘스(ICONS)' 진출 자격을 확보했다. 

 

아이콘스 대회에는 전세계 24개 팀이 참가하며, 롤스터 Y를 포함한 8개 팀은 그룹 스테이지로 직행하며 나머지 16개 팀은 플레이-인 스테이지에서 치열한 대결을 치른다.

조건희 / desk@gameshot.net



보도자료 접수 desk@gameshot.net

게임샷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기사
기획
인터뷰
칼럼
취재기
블록체인
e스포츠
IT
업계소식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블록체인
e스포츠
IT
리뷰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IT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유저뉴스
유저장터
이벤트
알립니다
갤러리
자유
만화
유머
동물
여인
게임 스케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