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아블로 이모탈, ‘자동 전투’ 넣을 계획 없다   블리즈컨라인

2021-02-21 09:59:52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Blizzard Entertainment)는 블리즈컨라인(BlizzConline)에서 ‘디아블로 이모탈’의 정보를 공개했다.

 

‘디아블로’ IP(지식재산권)을 모바일화한 이 게임은 블리자드와 중국 넷이즈가 공동 개발한 게임이며, 얼마 전 알파테스트를 진행한 바 있다.

 

아울러 이번 블리즈컨라인에서는 디아블로 이모탈에 대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됐다. 본 인터뷰는 블리자드 케일럽 아르세노 수석 프로듀서와 크리스 지어허트 선임 시스템 디자이너가 담당했다.

 


케일럽 아르세노 수석 프로듀서

 


크리스 지어허트 선임 시스템 디자이너

 

- 던전의 경우 첫 클리어 경험은 흥미롭지만, 플레이 방식에 변화가 없고 특정 구간의 연출이 너무 길어 일일 퀘스트를 수행하기 위해 반복해서 입장할수록 지루해지는 문제가 있었다.

 

크리스 : 알파테스트는 게임을 제대로 보여주지 못했기 때문에 실제 게임은 PvP나 PvE, 던전에 대한 엔드 콘텐츠를 만들어나갈 계획이다.

 

- 수동 플레이 위주로 구성됐는데, 컨트롤러 지원 여부는?

 

케일럽 : 알파테스트를 통해 컨트롤에 대한 지원을 어떤 형태로 할지 많은 고민을 했고, 이에 대한 고민은 계속할 계획이다.


- 그래픽 퀄리티나 연출 등이 요즘 게임이라 믿기지 않을 정도로 품질이 떨어진다. 개선 여지는 있나?

 

케일럽 : 알파테스트 때와 달리 앞으로 선보일 버전은 고퀄리티로 그래픽 품질을 조정할 수 있는 옵션을 추가할 계획이고, 게임 자체도 여러 가지 개선이 이뤄질 예정이다.

 

- 자동 전투에 지원 계획은?

 

크리스 : 현재 내부에서 집중적으로 보고 있는 부분은 전투에서 매순간 재밌어야 하는 부분이다. 여기서 자동 전투는 재미를 저하시키는 느낌이 강하기 때문에 자동 전투를 넣을 계획은 없다.

이동수 / ssrw@gameshot.net



보도자료 접수 desk@gameshot.net

게임샷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기사
기획
인터뷰
칼럼
취재기
e스포츠
IT
업계소식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e스포츠
IT
리뷰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IT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유저뉴스
유저장터
이벤트
알립니다
갤러리
자유
만화
유머
동물
여인
게임 스케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