펍지 글로벌 e스포츠 ‘PGI 2018’, 성황리에 폐막   PGI 2018

2018년 07월 30일 01시 40분 28초


‘배틀그라운드’ 대규모 글로벌 대회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펍지주식회사의 배틀그라운드 글로벌 e스포츠 대회 ‘펍지 글로벌 인비테이셔널 2018, 이하 PGI 2018)’가 29일(독일 현지시각) 5일차를 맞이했다. 독일 베를린에 위치한 메르세데스-벤츠아레나라운지에서 5일간 진행된 PGI 2018은 20개 팀이 총상금 200만 달러를 놓고 승부를 펼쳤다.

 

 

 

선발된 최종 20개 팀은 7월 25일부터 26일까지 3인칭 시점(TPP), 28일부터 29일까지 1인칭 시점(FPP) 경기를 치르며, 각 시점마다 이틀간 순위 및 킬 수로 누적 점수가 결정, 누적 점수가 높은 순서대로 우승팀이 정해진다. 또 시점별 총상금은 100만 달러다.

 

TPP는 한국의 젠지 골드(Gen.G GOLD)가 합산스코어 3240으로 우승을 했고, FPP는 중국 OMG가 합산스코어로 3425으로 우승을 거머쥐었다. 또 28일에 진행된 ‘PGI 채리티 쇼다운’에서는 젠지 골드의 에스카(김인재) 선수와 심슨(심영훈) 선수, 한국 스트리머 에비모어, 주안코리아로 이뤄진 팀 파파가 우승을 차지했고, 이들이 받은 상금 60만 달러는 직접 선택한 단체에 기부될 예정이다(2위 중국 4AM이 속한 팀 알파의 30만 달러 및 3위 유럽 피츠버그 나이츠가 속한 팀 폭스의 10만 달러도 기부).

 

 

 

아울러 PGI 2018은 관람석 7천 석이 전 세계에서 방문한 팬들에 의해 4일 내내 매진할 정도로 큰 기대와 관심을 받았고, 현장에는 MD샵과 스트리밍존, 타투 스티커존 등 다양한 즐길 거리가 곳곳에 마련돼 눈길을 끌었다.

 

펍지주식회사 김창한 대표는 “배틀그라운드를 통해 한국 게임이 글로벌 e스포츠 시장에서도 좋은 행보를 보여줄 수 있다고 확신했고, 우리는 이 사명감을 가지고 이번 PGI 2018 외에도 다양한 행보를 펼칠 계획이니 많은 관심과 지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김창한 대표

이동수 / ssrw@gameshot.net



보도자료 접수 desk@gameshot.net

게임샷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IT
보도자료
기사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IT
리뷰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IT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유저뉴스
유저장터
이벤트
알립니다
블로거뉴스
갤러리
자유
만화
유머
동물
여인
게임 스케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