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게임, 2018년 1분기 전년 대비 매출 및 이익 상승

2018년 05월 15일 14시 03분 44초


엠게임(대표 권이형)은 2018년 1분기 연결기준 매출 68억 7천만원, 영업이익 13억 3천만원, 당기순이익 9억 6천만원을 기록했다고 15일 발표했다.

 

매출은 전년동기대비 3.7%, 전분기대비 1.3% 상승했고, 당기순이익도 전년동기대비 2%, 전분기대비 481.8% 모두 상승했다. 영업이익은 전년동기대비 30% 늘었고 전분기대비 -16.3% 감소했다.

 

2018년 1분기는 ‘열혈강호 온라인’, ‘나이트 온라인’ 등 PC 온라인게임의 매출이 견고하게 유지됐고 ‘열혈강호 온라인’의 그래픽 리소스 제공 로열티 수익이 더해져 매출과 이익 모두 상승했다.

 

전분기대비 481.8% 당기순이익의 큰 상승폭은 지난 분기 환율 하락으로 인해 일시적으로 영업외비용이 증가했던 부분이 회복되었기 때문이라 분석했다.

 

엠게임은 ‘열혈강호 온라인’, ‘나이트 온라인’, ‘영웅 온라인’, ‘귀혼’ 등 자사의 대표 PC 온라인게임들의 업데이트 및 해외 이슈를 통해 국내외 안정적인 매출을 유지시키면서,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해 신규 매출원을 확보해 나가는 전략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지난 2일 퍼즐 모바일게임 ‘귀혼 소울세이버’의 글로벌 출시에 이어 하반기 횡스크롤 모바일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귀혼’의 국내 테스트 및 퍼블리싱 서비스를 진행한다.

 

또, ‘열혈강호 온라인’의 게임성과 그래픽을 정통으로 계승하면서 더욱 진화시킨 모바일 MMORPG ‘진(眞)열혈강호’의 중국 서비스를 위한 현지 업체들과 협상에 나섰다.

 

엠게임 권이형 대표는 “중국에서 ‘열혈강호 온라인’ IP와 그래픽 리소스를 활용해 개발된 게임들은 PC와 모바일 등 모든 플랫폼에서 흥행에 성공한 만큼, 정통 계승작 ‘진열혈강호’가 사드 문제에도 불구하고 현지 업체들에게 수 많은 러브콜을 받고 있어 좋은 소식이 기대된다”며, “현재 개발 막바지에 이르고 있어 빠른 중국 진출이 성사되면 남은 완성도를 중국 현지화 작업과 함께 진행해 연내 언제라도 출시할 수 있도록 준비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 

 


 

조건희 / desk@gameshot.net



보도자료 접수 desk@gameshot.net

게임샷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하드웨어
보도자료
기사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하드웨어
리뷰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하드웨어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유저뉴스
유저장터
이벤트
알립니다
블로거뉴스
갤러리
자유
만화
유머
동물
여인
게임 스케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