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실에서 볼 수 있는 공포를 극대화… 파크라이5   파크라이5 미디어 시연회

2018년 03월 27일 04시 01분 17초


인트라게임즈와 유비소프트는 지난 24일, 올해 1분기 대작 '파크라이5' 론칭을 앞두고 국내 미디어를 대상으로 한 시연회를 서울 강남에 위치한 이비스 앰배서더 서울에서 진행했다.

 

이날 시연회는 2시간가량 진행됐고, PS4 프로에서 구동되는 파크라이5 정식판을 미리 즐겨볼 수 있었다. 이번 작은 전작들과 마찬가지로 유비소프트 몬트리올에서 개발된 오픈월드 FPS이며, 사이비 교단 성부 '조셉 시드'에 맞선 레지스탕스의 이야기를 그렸다.

 

 

이번 시연회에서 가장 먼저 즐긴 메인 캠페인은 조셉 시드를 잡으려고 온 보안관들의 시점에서 진행된다. 플레이어는 보안관 무리에 있고, 조셉 시드는 순순히 보안관들에게 잡혀 헬기에 태워지나 곧바로 신도들이 폭주해 헬기에 달라붙는다. 

 

신도들에 의해 헬기는 추락하게 되고, 조셉 시드는 플레이어와 살아남은 플레이어 및 보안관들을 농락하며 끌고 가려 하지만, 플레이어와 동료 한 명은 가까스로 탈출, 이후 몇 번의 난관을 거치면 플레이어 혼자만 구조된다.

 

 

 

구조된 플레이어는 커스터마이징 과정을 거친 후 본격적인 플레이어가 시작하게 된다. 처음에는 구조됐던 지역에서 출발하지만, 진행하다 보면 조셉 시드의 추종자들이 저항하는 사람들을 괴롭히고 있고, 플레이어는 추종자들을 해치워 사람을 구해야 한다.

 

구한 사람들은 레지스탕스나 도움을 주는 캐릭터가 되어 플레이어와 함께하게 되고, 이들과 함께 방대한 오픈필드 마을을 돌아다니며 조셉 시드와 그의 형제들을 처단해야 된다. 아울러 일반 FPS와 달리, 액션 어드벤처 성향이 강한 오픈월드형 게임이라 자동차부터 헬기 등 다양한 탈것을 활용 및 갖가지 무기를 적절하게 사용하는 것이 게임의 주요 플레이 포인트이다.

 

 

 

아울러 1시간가량의 메인 캠페인 이후 '파크라이 아케이드' 모드를 체험할 기회가 주어졌다. 이 모드는 게임 내 마련된 수천 가지 오브젝트로 독특한 맵을 만들 수 있는 모드로, 현재 게임이 정식 출시되지 않아 미디어 시연에서 즐길 수 있는 맵은 한정적이나, 정식 론칭이 되면 전 세계 플레이어가 만든 독특한 유즈맵을 즐길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전반적으로 파크라이5는 오랜만에 출시된 게임답게 완성도와 볼륨은 방대하게 상승된 점이 가장 눈에 띄고, 특히 현실에서 볼 수 있는 사이비 종교를 주요 적으로 만들어 공포감을 극대화한 점이 기존 작과 다른 색다른 느낌이 든다. 국내도 완벽한 한글화로 27일부터 구입 가능하니 관심이 있는 유저라면 한번 즐겨보자.

 

 

이동수 / ssrw@gameshot.net



보도자료 접수 desk@gameshot.net

게임샷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파워포토 / 913,840 03.27-08:40

파크라이 참 재미있게 했었는데...^^

뉴스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하드웨어
보도자료
기사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하드웨어
리뷰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하드웨어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유저뉴스
유저장터
이벤트
알립니다
블로거뉴스
갤러리
자유
만화
유머
동물
여인
게임 스케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