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은사막, Xbox 버전 개발 공개

2017년 06월 12일 14시 44분 02초


펄어비스(대표이사 정경인)의 선택은 마이크로소프트였다. 펄어비스는 12일(한국시간) 세계 최대의 게임쇼 E3에서 <검은사막>의 엑스박스(Xbox) 버전 발매계획을 공개했다. 지원 대상 기기는 엑스박스 원, 엑스박스 원 에스, 엑스박스 원 엑스다. 그 동안 <검은사막>이 PC 이외의 플랫폼으로도 진출할 것이라는 언급은 여러 차례 있었으나, 구체적인 내용이 밝혀진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검은사막>은 PC 플랫폼을 대상으로 개발되었음에도 화려한 그래픽과 조작감으로 콘솔에도 잘 어울린다는 평가를 받아 왔다. 특히 패키지 게임을 능가하는 현란한 액션을 체험한 유저들은 콘솔 버전 개발을 지속적으로 요청하기도 했다. 펄어비스 역시 이에 귀를 기울여 게임 패드로 <검은사막>을 플레이할 수 있는 기능을 일찍부터 적극 지원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정경인 대표는 “기기의 성능과 보급 현황, 마케팅 파워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엑스박스를 선택했다”며 “특히 마이크로소프트가 전폭적인 홍보와 지원을 약속하며 적극적으로 계약을 추진해 와 콘솔 버전을 서비스할 파트너로 적합하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크리스 찰라 디렉터는 “우리는 <검은사막>의 팬이며 펄어비스와의 파트너십을 매우 자랑스럽게 생각하고 있다. PC 플랫폼에서 큰 성공을 거둔 MMORPG <검은사막>의 놀라운 플레이 경험을 엑스박스 원 독점작으로 유저들에게 선보일 날을 고대하고 있다”며 기대감을 내비쳤다.

 

<검은사막>은 2014년 12월 한국 출시 이래 지금까지 일본, 러시아, 북미, 유럽, 대만 등 세계 각지에서 성공적으로 서비스되고 있다. 북미, 유럽 지역에서는 유료 구매자가 100만 명을 넘겼으며, 지난해 게임스컴과 MMORPG.com에서는 최고의 MMORPG로 선정되기도 했다.

 

콘솔 유저가 많은 북미와 유럽에서 이미 큰 성공을 거둔 <검은사막>이, PC 시장에 이어 콘솔 시장에서도 한국 게임의 경쟁력을 증명할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 

 

이형철 / desk@gameshot.net



보도자료 접수 desk@gameshot.net

게임샷 기사는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하드웨어
보도자료
기사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하드웨어
리뷰
온라인
콘솔
PC
모바일
하드웨어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유저뉴스
유저장터
이벤트
알립니다
블로거뉴스
갤러리
자유
만화
유머
동물
여인
게임 스케줄